최종편집 : 2020.04.08 17:16 |
2019 이천시 도자기명장, 송월요 김성태 氏 선정
2019/12/09 17:14 입력
트위터로 기사전송 페이스북으로 기사전송 구글+로 기사전송 C로그로 기사전송
“전통 무균열 청자의 명가 ‘송월요’... 2代이를 이어 이천시 도자기명장에 선정”
이천시 도자기명장.JPG
 
이천시는 유네스코 창의 도시로서 역사와 전통을 계승발전하고 이에 종사하는 도예인들의 자부심과 긍지를 드높이기 위해 2002년부터 이천 도자기명장 제도를 시행하고 있으며, 2018년까지 총 20명의 이천시 도자 명장이 선정되었다.
시에 따르면 이천도자기명장 선정을 위해 명장 자격조건에 부합하고, 도자 연구 및 발전에 공헌한자를 대상으로 8.19일부터 8.23일까지 총 5일간에 거쳐 명장 후보자 신청 접수를 받았다고 밝혔다.
 
올해는 5명의 후보자들이 이천도자명장 심사대에 올랐으며, 이에 대한 심사는 도예분야에 학식과 덕망이 있는 5인의 인사로 구성된 명장심사위원회에서 1차 서류심사, 2차 현장심사를 진행했으며, 최종적으로 김성태(58, 송월요)씨가 2019년 이천시 도자기명장으로 선정되었다.
 
김성태 는 이천시 사음동(사기막골) ‘송월요에서 전통도자기의 역사를 3대째 이어오고 있으며, 부친인 이천시도자기명장 김종호 명장(2003)의 대를 이어 2대를 잇는 이천시도자기명장(2019)의 주인공이 되는 영광을 안았다.
 
김성태 1977년 도예계에 입문하여 조부이신 김완배 선생과 부친이신 송월요 김종호 명장의 대를 이어 40년이 넘는 세월 동안 무균열 전통 청자등 전통도자 재현의 길을 걸었다. 현재 전통기법은 그대로 이어나가면서 시대의 흐름에 맞추어 가고 있으며, 여러 가지 색깔의 상감을 만들어 원하는 색을 반복하여 덧칠하고, 조각 후 문양에 따라 높낮이를 조절하며 홈을 내어 깊이에 따라 여러 가지 색으로 표현하는 기법(일명 무지개 문’)을 펼치고 있다.
 
한편, 엄태준 이천시장은 도자기명장은 도자기술의 전통 문화예술을 계승하고 이천시 도자기 발전과 이에 종사하는 도예인의 긍지와 자부심을 가지고 맡은 전문분야에 정진하도록 하기 위해 선정하는 것으로, 앞으로 이천시를 대한민국 대표 도자도시로 만드는데 기여해줄 것을 당부했다.
 
이천시는 올해 도자기명장으로 선정된 김성태씨에게 명장 증서와 인증패를 수여하고 이천시에서 주관하는 각종 도자기 관련 행사의 공식 초청자로 관리한다는 방침이다.
[ 방유림 기자 ypsd114@daum.net ]
방유림 기자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ypsd114@hanmail.net
시대저널 - 지방시대를 여는 신문(www.e-ypnews.com) - copyright ⓒ 시대저널.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화제의 포토

화제의 포토더보기

    화제의동영상

    화제의 동영상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 주식회사 시대저널(www.e-ypnews.com)  | 발행인/편집인 : 김현술 | Ω 12553  경기 양평군 양평읍 양근로 161
      간행물 등록번호 : 경기 아00270 등록일자 2010년 1월 18일 | 경기 다01224 등록일자 2010년 4월 22일  
      사업자등록번호 : 107-88-42240  | 농협 351-0967-0733-23 (주)시대저널 l 대표전화 : 775-9933 I F: 775-9934 긴급: 010-3784-6140
      청소년보호책임자 : 최희경 | e-mail :  ypsd114@hanmail.net  Copyright ⓒ 시대저널 All right reserved.
      시대저널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