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19.07.21 00:34 |
양평 양근향교, 제47회 전통성년례 거행
2019/05/09 20:45 입력
트위터로 기사전송 페이스북으로 기사전송 구글+로 기사전송 C로그로 기사전송
어른의 첫 관문인 관(冠)을 씌우고 비녀를 꽂는 가계(加笄)의식 거행
양평 양근향교.jpg
 
양근향교(전교 유상근)와 양평군(군수 정동균)은 제47회 전통성년례를 기념하여 오는 111430분과 120930분부터 양근향교 명륜당에서 성인이 되는 양서고등학교 12학년을 대상으로 전통관례(冠禮)와 계례(笄禮)를 양일간에 걸쳐 거행한다고 밝혔다.
남자에게 어른의 복색을 입히고 관(· 모자)을 씌우는 관례(冠禮)와 여자에게 어른의 복색을 입히고 비녀를 꽂아 주는 계레(笄禮)는 성년이 되었음을 사회적으로 인정하는 의식 절차이다.
 
옛 예서(禮書)에 의하면 관례와 계레는 어른으로서의 책임을 일깨우는 예로서 장차 남의 아들로서 자식의 도리를 다하게 하고, 남의 아우로서 동생의 도리를 다하게 하며 남보다 젊은 사람으로서 젊은이의 도리를 다하게 하려는 데에 뜻이 있다고 했다.
 
양근향교에서는 의례의 격식에 따라 어른다운 성숙미를 일깨워 주고, 어른의 복식을 입혀 줌으로서 어른됨에 대한 자부심과 책임감을 함께 되새기는 뜻깊은 시간을 마련한다.
 
관례의 절차를 마치면 아명(兒名)을 버리고 평생 쓸 이름 자()와 호()를 가졌던 것에 따라 양근향교에서는 관례와 계례 모두 삼가례의 의식을 거쳐 큰손님으로부터 이름 대신 부를 수 있는 자()와 당호(堂號)를 지어준다. 또한 술의 의식을 통해 올바른 음주문화 확립에 기여하게 된다.
 
또한 큰손님의 수훈(垂訓)은 성년자 개개인에 대한 삶의 지표를 설정하는 계기가 되며, 성년이 되는 학생들의 학부모님들도 참석하여 자리를 더욱 빛낼 예정이다.
양평 양근향교2.jpg
 
양평 양근향교3.jpg
 
[ 방유림 기자 ypsd114@daum.net ]
방유림 기자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ypsd114@hanmail.net
시대저널 - 지방시대를 여는 신문(www.e-ypnews.com) - copyright ⓒ 시대저널.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댓글달기

화제의 포토

화제의 포토더보기

    화제의동영상

    화제의 동영상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 주식회사 시대저널(www.e-ypnews.com)  | 발행인/편집인 : 김현술 | Ω 12561  경기 양평군 양평읍 양근로 135(태창빌딩 102호)
      간행물 등록번호 : 경기 아00270 등록일자 2010년 1월 18일 | 경기 다01224 등록일자 2010년 4월 22일  
      사업자등록번호 : 107-88-42240  | 농협 351-0967-0733-23 (주)시대저널 l 대표전화 : 775-9933 I F: 775-9934 긴급: 010-3784-6140
      청소년보호책임자 : 최희경 | e-mail :  ypsd114@hanmail.net  Copyright ⓒ 시대저널 All right reserved.
      시대저널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