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19.05.20 20:37 |
양평군의회 전진선 의원 "평일 전철 자전거 승차 금지 철회해 달라"
2019/04/25 13:15 입력
트위터로 기사전송 페이스북으로 기사전송 구글+로 기사전송 C로그로 기사전송
24일 양평군의회 본회의에서 건의문 채택
1.JPG
 
경기도 양평군의회(의장 이정우)는 지난 24일 제261회 양평군의회 임시회를 통해 평일 자전거 휴대승차 금지를 철회를 한국철도공사에 건의했다.

이날 제1차 본회의에서 건의안 발의대표 전진선 의원은 "우리 양평군은 수도권 시민의 젖줄인 한강을 지키기 위하여 온갖 규제로 인한 개발제한으로 오직 자연환경에만 지역경제를 의존하고 있는 고장"이라면서 "다행히도 우리 군은 매년 양평 그란폰도 대회 개최 등 명실상부한 자전거레저특구의 고장으로 자리매김하고 있다."고 밝혔다.

전 의원은 "그러나 한국철도공사가 지난해 9월 1일부터 경의중앙선·경춘선 전철의 자전거 휴대승차는 주말과 공휴일만 가능하도록 조치한 것에 대해 안타까움을 금할 수 없다."면서 "우리 양평군은 수도권 시민의 식수원 보호 등을 이유로 중첩된 규제를 안고 살아가는 고장으로서 대승적 차원에서 평일 자전거 휴대승차 금지 철회를 다시 한 번 검토하여 달라"고 강력히 건의했다.

다음은 건의문 전문이다. 

<경의중앙선 전철 평일 자전거 휴대승차 금지 철회 건의문>

경기도 동북부에 위치한 우리 양평군은 수도권 시민의 젖줄인 한강을 지키기 위하여 온갖 규제로 인한 개발제한으로 오직 자연환경에만 지역경제를 의존하고 있는 고장입니다.

다행히도 우리 군은 팔당에서 출발해 양평, 충주, 낙동강을 거쳐 부산까지 종주가 가능한 남한강 자전거길과 동쪽으로 가평·춘천을 지나 동해안까지 연결되는 자전거도로의 인프라가 구축되어 있고 매년 양평 그란폰도 대회 개최 등 명실상부한 자전거레저특구의 고장 양평으로 자리매김하고 있습니다.

지난 2011년 완공된 이곳의 자전거 길은 전철에 자전거를 실을 수 있다는 큰 장점을 가지고 수도권 주민을 포함한 전 국민들로부터 각광을 받고 자전거 동호인들의 방문이 급증하고 있었으나, 한국철도공사에서는 지난해 9월 1일부터 자전거 이용객이 늘어남에 따른 불편 민원 증가와 안전사고의 발생 문제를 해결하기 위한 이유로 경의중앙선·경춘선 전철의 자전거 휴대승차는 주말과 공휴일만 가능하도록 조치하였습니다.

이러한 조치가 이해는 되지만 지방자치단체와 함께 해결하고자 하는 노력 없이 한국철도공사의 일방적인 조치임에 안타까움을 금할 수 없습니다.

잘 아시는 바와 같이 자전거도로는 국민의 건강을 지켜주는 가장 안전한 버팀목입니다. 또한 자전거도로가 없는 지방자치단체는 찾아보기 힘들 정도로 국가와 지자체가 투입한 예산만 해도 수조 원에 이르고 있고 매년 이를 관리하기 위한 지자체의 예산도 그 규모를 가늠할 수 없을 정도입니다.

특히 양평군이 전국 최초로 자전거레저특구를 지정받을 수 있었던 요인 중 하나가 바로 전철과 연계한 전통시장 경제 활성화 그리고 주변 관광지를 연결하는 자전거도로망 확충이었고 그 결과 지역경제를 활성화시킨 모범사례가 되기도 하였습니다.
존경하는 한국철도공사 사장님 ! 

자전거를 이용한 관광객 감소로 지역경제가 위축되고, 자전거를 이용하는 양평군민의 불편을 초래하고 있음은 물론 양평 자전거 레저특구의 의미가 퇴색되지 않도록 “평일 자전거 휴대승차 금지를 철회”해 주실 것을 건의 드립니다.

또한, 우리 군에서도 철회의 단초가 된 승차질서 문란 등 안전사고 예방을 위한 안전지도 및 홍보에 적극 동참하겠습니다.

우리 양평군은 수도권 시민의 식수원 보호 등을 이유로 중첩된 규제를 안고 살아가는 고장으로서 대승적 차원에서 평일 자전거 휴대승차 금지 철회를 다시 한 번 검토하여 주실 것을 간곡히 건의 드립니다.

2019년 4월 24일
경기도 양평군의회 의원 일동

2.JPG
 
[ 방유림 기자 ypsd114@daum.net ]
방유림 기자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ypsd114@hanmail.net
시대저널 - 지방시대를 여는 신문(www.e-ypnews.com) - copyright ⓒ 시대저널.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댓글달기

화제의 포토

화제의 포토더보기

    화제의동영상

    화제의 동영상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 주식회사 시대저널(www.e-ypnews.com)  | 발행인/편집인 : 김현술 | Ω 12561  경기 양평군 양평읍 양근로 135(태창빌딩 102호)
      간행물 등록번호 : 경기 아00270 등록일자 2010년 1월 18일 | 경기 다01224 등록일자 2010년 4월 22일  
      사업자등록번호 : 107-88-42240  | 농협 351-0967-0733-23 (주)시대저널 l 대표전화 : 775-9933 I F: 775-9934 긴급: 010-3784-6140
      청소년보호책임자 : 최희경 | e-mail :  ypsd114@hanmail.net  Copyright ⓒ 시대저널 All right reserved.
      시대저널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