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19.03.23 01:34 |
대한한돈협회 양평지부 ‘삼겹살데이 무료시식회’ 성료
2019/03/04 13:33 입력
트위터로 기사전송 페이스북으로 기사전송 구글+로 기사전송 C로그로 기사전송
3일 양평물맑은시장 쉼터, 한돈 소비촉진 시식회 개최 / 양평한돈협회, 삼겹살 300kg 군민들에게 무료 제공
2.JPG
 
"군민 여러분 삼겹살 먹고 힘내세요!"
 
대한한돈협회 양평지부(지부장 박광진)33일 삼겹살데이를 맞아 오전 11시부터 오후 3시까지 양평물맑은시장 쉼터에서 삼겹살 무료시식회를 개최했다.
 
삼겹살데이는 33, 숫자 ‘3’이 두 번 겹친 것에서 유래됐다. 지난 2003년 축협이 양돈농가의 소득을 늘리기 위해 매년 33일로 지정했다.
 
한돈자조금이 '황금돼지해 삼겹살데이, 온 국민 한돈 먹는 날'을 슬로건으로 내걸고 개최한 이날 시식회는 대한한돈협회 양평지부가 주관했으며, KBS 탤런트 김덕현 사회로 나눔가수 이동해, 탤런트 노현희, 키즈돌 젤리걸’, 한돈홍보대사인 국민MC 허참 등이 출연해 방문객들을 즐겁게 했다.
 
양평지역 한돈의 우수성을 군민들에게 널리 홍보함으로써 양돈농가의 소득향상에 기여하고자 마련된 이 날 시식회에서는 양평한돈협회가 준비한 300kg(400만원 상당)의 삼겹살을 회원들이 직접 구워 방문객들에게 제공했다.
 
정동균 양평군수는 행사장을 방문해 관계자들을 격려한 후 행사장을 찾은 군민들에게 품질 좋은 우리 양평 한돈을 더욱 사랑해주실 것을 당부했다. 정 군수는 이번 행사를 바탕으로 한돈 소비촉진 방법을 다각화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축산농가의 소득증대에 앞장서겠다고 밝혔다. 이날 방문에는 이종인 도의원과 군청 관계자들이 동행했다.
 
박광진 양평지부장은 "기해년 황금돼지해를 맞아 삼겹살데이와 황금연휴가 겹치는 오늘 많은 분들이 한돈 삼겹살을 즐길 수 있도록 대규모 시식 행사를 준비했다오늘 삼겹살 시식회를 통해 소비자들께서 국내산 돼지고기에 대한 많은 관심과 소비가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1.JPG
 
3.JPG
 
4.JPG
 
5.JPG
 
6.JPG
 
7.JPG
 
8.JPG
 
9.JPG
 
10.JPG
 
11.JPG
 
12.JPG
 
13.JPG
 
14.JPG
 
15.JPG
 
16.JPG
 
17.JPG
 
18.JPG
 
19.JPG
 
20.JPG
 
21.JPG
 
22.JPG
 
23.JPG
 
24.JPG
 
25.JPG
 
26.JPG
 
27.JPG
 
30.JPG
 
31.JPG
 
32.JPG
 
33.JPG
 
34.JPG
 
35.JPG
 
36.JPG
 
37.JPG
 
[ 최희경 기자 ypsd114@hanmail.net ]
최희경 기자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ypsd114@hanmail.net
시대저널 - 지방시대를 여는 신문(www.e-ypnews.com) - copyright ⓒ 시대저널.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댓글달기

화제의 포토

화제의 포토더보기

    화제의동영상

    화제의 동영상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 주식회사 시대저널(www.e-ypnews.com)  | 발행인/편집인 : 김현술 | Ω 12561  경기 양평군 양평읍 양근로 135(태창빌딩 102호)
      간행물 등록번호 : 경기 아00270 등록일자 2010년 1월 18일 | 경기 다01224 등록일자 2010년 4월 22일  
      사업자등록번호 : 107-88-42240  | 농협 351-0967-0733-23 (주)시대저널 l 대표전화 : 775-9933 I F: 775-9934 긴급: 010-3784-6140
      청소년보호책임자 : 최희경 | e-mail :  ypsd114@hanmail.net  Copyright ⓒ 시대저널 All right reserved.
      시대저널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