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평군, 맞춤형 복지 서비스‘달리는 행복돌봄 이웃들’가동
2020/09/25 20:18 입력
트위터로 기사전송 페이스북으로 기사전송 미투데이로 기사전송 다음요즘으로 기사전송
양평군, 맞춤형 복지.jpg
 
양평군은 9월부터 코로나19 확산방지 및 비대면의 일상화로 인해 외부 단절로 지친 지역주민에게 복지정보 안내서와 방역·구급용품, 기관별 홍보물이 담긴 복지꾸러미를 가구별로 전달한다고 밝혔다.
 
기존 달리는 행복돌봄 이웃들은 관내 보건-복지 기관과 더불어 자원봉사자 등 40여 명이 매주 1회 마을로 찾아가는 대그룹 대면 서비스사업을 펼쳤으나, 코로나19가 일상이 된 요즘은 마을복지리더(이장, 노인회장, 부녀회장 등) 협조로 사전 추천된 개별 가구에 주 2회 사회복지사가 복지꾸러미를 전달하고 이동세탁서비스를 제공하는 방식으로 코로나19가 종식될 때까지 운영할 계획이다.
 
복지꾸러미를 전달받은 지역주민은 회관에도 못 가고 집에만 있어서 코로나가 원망스러웠는데 놀이거리, 먹거리가 들어 있는 주머니를 주고 가서 받는 것만으로도 기쁘고 집에 와서 도움되는 이야기를 들려주는 세상에 살게 되니 너무 감사하다며 소감을 밝혔다.
 
구문경 복지정책과장은 복잡해지는 사회만큼 복지 수요도 커져가고 있으며, 코로나19로 행정과 주민 모두 지쳐가고 있지만 이런 때야말로 행정 영역의 복지서비스 위에 지역주민의 맞손이 필요한 시점이라며, “이러한 시대 흐름을 읽고 양평복지는 오늘도 촘촘히 달려가겠다고 말했다.
 
해당 사업은 주 2(, ) 복지정보안내서, 방역용품, 구급용품, 기관홍보물 등이 포함된 꾸러미 전달, 사회복지사 가정방문 상담, 이동세탁 등을 제공하며 이동세탁은 가까운 읍·면사무소나 양평군무한돌봄센터(031-775-7046)에 문의해 신청 가능하다.
[ 최희경 기자 ypsd114@hanmail.net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ypsd114@hanmail.net
시대저널 - 지방시대를 여는 신문(www.e-ypnews.com) - copyright ⓒ 시대저널.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